본문 바로가기
아침의 시 한 편

사람이 풍경으로 피어나 _ 정현종

by 홍승환 2009. 3. 25.

 

사람이 풍경으로 피어나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정현종

 

 

사람이
풍경으로 피어날 때가 있다
앉아 있거나
차를 마시거나
잡담으로 시간에 이스트를 넣거나
그 어떤 때거나

사람이 풍경으로 피어날 때가 있다
그게 저 혼자 피는 풍경인지
내가 그리는 풍경인지
그건 잘 모르겠지만

사람이 풍경일 때처럼
행복한 때는 없다

 

 

 

* 아쉬운 준우승이었지만 전 세계를 놀라게 한 대한민국 야구팀이었습니다.

  최선을 다 한 그들에게 박수를 보냅니다. ^^

  행복한 하루 즐거운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.

 

홍승환 드림

'아침의 시 한 편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사랑 키우기 _ 이해인  (0) 2009.03.27
푸른 비는 내리고 _ 채상근  (0) 2009.03.26
사람이 풍경으로 피어나 _ 정현종  (0) 2009.03.25
희망 _ 도종환  (0) 2009.03.24
아프로디테의 꿈 _ 배익화  (0) 2009.03.23
낙서 같은 詩 _ 이경식  (0) 2009.03.20

댓글0